건강상식
2018.02.01 10:09

겨울 보약 '귤' 하루에 2알씩만...

조회 수 17 추천 수 0 댓글 0

en.jpg

 

귤은 비타민 섭취가 부족한 겨울철에 저렴하게 즐길 수 있는 비타민 공급원이다. 알맹이 뿐 아니라 껍질도 버릴 게 없는 '비타민 덩어리'이기 때문이다.

귤은 추운 겨울에 재배한 것이 비타민 C가 더욱 늘어난다. 중간 크기 1개 정도인 100g을 기준으로 귤의 열량은 42칼로리다. 89%가 수분이지만 비타민을 비롯해 당분, 유기산, 아미노산, 무기질 등 여러 성분이 들어있다.

귤에 풍부한 비타민 C는 면역력을 높여주고 항산화 작용을 해 감기 예방과 피로 해소, 피부 미용,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준다. 귤에는 비타민C 외에도 눈을 좋게 하는 비타민 A와 혈관을 보호해 고혈압과 동맥경화를 예방하는 비타민 P 등도 많이 들어있다.

또 불포화 지방산의 산화를 방지하고 콜레스테롤이 축적되는 것을 억제하는 비타민 E도 많다. 이런 귤을 잘 먹는 방법을 알아본다.

1. 하루 귤 2개면 비타민 C 충족

귤 100g 당 비타민 C는 55~60mg 정도 들어있다. 한국영양학회가 정한 비타민 C의 성인 1일 영양권장량은 60sim;100mg이므로 중간 크기 귤 2개 정도면 하루 권장량을 충분히 섭취할 수 있다.

임신부나 흡연자 등은 조금 더 먹는 것이 권장된다. 단, 귤에는 당분이 들어있으므로 당뇨병 환자는 하루 1개 정도만 먹는 게 좋다. 일부에서는 비타민 C를 하루에 1000~2000㎎를 복용하면 감기는 물론 암까지 예방할 수 있다고 주장하지만 고용량 요법의 효과는 아직 과학적으로 입증되지 않았다.

전문가들은 '하루 1000㎎ 정도는 체내에서 처리를 하지만 이보다 더 많은 양을 섭취하면 설사, 복통, 뇨의 피에이치(pH.용액의 수소 이온 농도 지수) 감소 등을 유발할 수 있으며, 신장 결석이나 부정맥을 일으킬 수 있다'고 설명했다.

2. 껍질은 감귤차로 활용

감귤 껍질 안쪽의 흰 부분과 알맹이를 싸고 있는 속껍질에 식이섬유인 펙틴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는데 이는 대장 운동을 원활히 하도록 돕고, 변비를 예방하며 지방의 체내 흡수를 막는다.

전문가들은 '귤껍질을 깨끗이 씻은 후 말려서 차로 끓여 마시거나 잘게 썰어 쿠키를 만들 때 함께 넣어 먹을 수 있다'며 '오렌지 등 과일을 껍질째 설탕으로 조려 만든 젤리 형태의 잼인 마멀레이드로도 과일 껍질을 섭취할 수 있다'고 말한다.

차로 마실 때는 유기농 귤껍질을 깨끗이 씻은 후 잘게 썬 뒤 일주일 정도 그늘에 말린다. 말린 귤껍질 3~12g을 물 1ℓ에 넣어 끓이다 불을 줄여 물의 양이 3분의 1이 될 때까지 달인 후 꿀을 타서 마신다.

3. 반짝 거리는 것보다 흠집 있는 귤이 싱싱

귤을 고를 때는 지나치게 번들거리거나 윤이 나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다. 지나치게 윤이 나는 건 덜 익은 감귤을 따서 인공적으로 코팅 처리한 것일 수 있기 때문이다.

이보다는 약간의 흠집도 있고 덜 반짝거리면서 가무잡잡한 점들이 있는 것이 더 낫다. 배꼽 부분이 진한 담홍색 빛을 띠는 것이 당도가 높다. 크기 또한 너무 큰 것보다는 적당한 것, 탱탱하면서도 꼭지가 파랗게 붙어 있는 것이 좋다.

상자째 구입하게 되는 귤은 잘못 보관하면 상하기 쉽다. 귤을 소금물에 씻으면 표면의 농약이 제거되고 보름 정도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다. 소금물에 씻은 뒤 물기를 잘 닦고 서늘한 베란다나 냉장고에 두고 먹으면 된다.

4. 많이 먹어도 황달 안 생겨

귤을 한꺼번에 너무 많이 먹으면 손바닥이나 발바닥이 노랗게 변해 황달로 의심하는 경우가 있지만 이는 귤 속 색소에 의한 일시적인 변색이다.

주황색의 귤에는 카로틴 성분의 색소가 함유돼 있는데 보통 장에서 30% 정도 흡수되어 혈액에 섞여 전신으로 퍼져 사용되고 남는 부분은 피하지방에 축적된다.

피하 지방이 많은 부분에서 그만큼 많은 카로틴을 흡수하기 때문에 손바닥과 발바닥의 피부가 노랗게 보이는 것이다. 진짜 황달 증세는 손발이 노랗게 변하는 것이 아니라 눈의 흰자위를 봤을 때 노란색을 띤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900 건강상식 설날음식 칼로리 BEST5 file FeelGood 2018.02.14 6 0
1899 건강상식 때밀기 집착 버리고 샤워는 단 3분만 하세요 catherine 2018.02.13 30 0
1898 건강상식 정력강화운동 4가지 file amanda 2018.02.13 28 1
1897 다이어트 다이어트 레전드 of 레전드 file 요구르트 2018.02.13 21 0
1896 건강상식 아침 물한잔의 효능 file 흐르는눈물 2018.02.12 16 1
1895 건강상식 유산소 운동 호흡법 file 흐르는눈물 2018.02.12 16 1
1894 다이어트 2018년 다이어트에 성공하는 네 가지 쉬운 단계들 흐르는눈물 2018.02.12 9 0
1893 건강상식 칼슘-비타민D 과다섭취 뇌손상 FeelGood 2018.02.11 20 0
1892 건강상식 아침 물 한잔이 우리 몸에 미치는 영향 ~ file 유자김치 2018.02.11 59 0
1891 건강상식 비타민d 고용량 섭취에 대해서 알아보자 file 꼬추쪼물딱 2018.02.10 15 0
1890 건강상식 가족력이 있다면 꼭 체크해야 하는 대표 질화 '5가지' file 강냉이털기 2018.02.09 26 0
1889 건강상식 몸에 좋은음식 file 강냉이털기 2018.02.09 10 0
1888 건강상식 지방을 태우는 간단하고 조용한 유산소 운동 file Jett 2018.02.08 21 0
1887 건강상식 스트레칭합시다^^ file wiwi 2018.02.05 20 0
1886 다이어트 운동 전후 file 잡초인생 2018.02.04 26 0
1885 건강상식 암에 잘 걸리는 체질?… 가족력보다는 흡연-짠 음식이 더 위험 마르시아 2018.02.03 25 0
1884 건강상식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대장암 초기 증상 file 시카고섹시걸 2018.02.03 31 0
1883 건강상식 부위 통증별 손 마사지 혈 총정리 file 시카고섹시걸 2018.02.03 11 0
1882 건강상식 잠들기 전 물을 꼭 마셔야 하는 이유 file 시카고섹시걸 2018.02.03 37 0
1881 건강상식 척추를 바로잡는 스트레칭법 file 렐리아 2018.02.01 21 0
» 건강상식 겨울 보약 '귤' 하루에 2알씩만... file Madonna 2018.02.01 17 0
1879 건강상식 우울증·스트레스 이기는 힘 '회복탄력성' 키우는 법 catherine 2018.01.30 2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7 Next
/ 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