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6 추천 수 0 댓글 0

a.jpg

 

(세종=연합뉴스) 김범수 기자 = 앞으로 직장 내에서 성희롱이 발생했을 때 법에 정한대로 조치를 하지 않은 사업주는 벌금형 또는 징역형까지 처해질 수 있다.

 

또 사업장 근로감독 때 성희롱 예방 교육 및 사후 조치 여부도 조사한다.

 

고용노동부와 여성가족부는 최근 사회적 이슈로 떠오른 직장 내 성희롱 방지를 위해 이 같은 내용의 근절 대책을 마련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근절 대책에 따르면 정부는 직장 내 성희롱 관련 법 위반 시 현행 과태료 수준을 대폭 올린다.

 

특히 성희롱 금지와 성희롱 행위자 징계, 고객 등에 의한 성희롱 피해자 보호 조치 등과 관련한 법을 위반한 경우 사업주에 대해 현행 과태료 벌칙을 벌금 또는 징역형으로 높인다.

 

정부는 이를 위해 내년 중 '남녀고용평등법' 개정을 추진하기로 했다.

 

정부는 또 연간 2만여 개 사업장에서 시행하는 근로감독 과정에서 직장 내 성희롱 예방교육 실시와 사업주의 사후 조치 등에 관한 조사도 병행하기로 했다. 

 

사업장 내에서 성희롱에 관한 예방·대응책도 강화된다.

 

사업장에 사이버 신고센터나 성희롱 고충처리담당자를 두도록 하고, 승강기 주변이나 정문 등 눈에 잘 띄는 장소에 예방교육 자료를 늘 게시하도록 했다.

 

또 공무원 뿐 아니라 기업 임원과 시·도 의원들도 성평등·성희롱 예방 교육을 의무적으로 받도록 하고,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에 대한 현장 점검과 교육·컨설팅도 확대한다.

 

 

 

상시 30인 이상 사업장에 있는 5만여 개의 노사협의회가 분기별 또는 반기별 안건으로 직장 내 성희롱 문제를 다루도록 법제화한다.

 

아울러 성희롱 사건 처리 안내서를 마련해 사업장 등에 배포하고, 기업의 인사 담당자와 근로감독관에 대한 사건 처리 관련 교육을 강화하기로 했다. 

 

일반 시민의 성희롱에 관한 인지도 향상을 위해 관련 법령과 정보가 담긴 카드뉴스를 고용부 홈페이지에서 배포한다. 

 

다음달 중에는 직장 내 성희롱에 관한 지식과 행동방식 등을 스스로 점검할 수 있도록 자가진단 체크리스트를 보급할 계획이다. '미투'(Metoo·나도 당했다) 캠페인 등 피해 사실을 밝히는 활동에 대한 지원책도 마련할 방침이다. 

 

한편 직장 내 성희롱 신고는 지난 2012년 263건을 기록한 뒤 해마다 증가세를 보여 지난해 556건까지 늘어났다. 올해는 10월 기준으로 532건을 기록했다.

 

 

 

고용부 관계자는 "최근 2차 피해 방지를 위한 사업주의 조치의무를 강화하는 내용의 남녀고용평등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통과됐지만 조속히 직장 내 성희롱 예방 효과를 거두기 위해 긴급히 대책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편 직장 내 성희롱 피해 신고를 위한 기초상담은 고용노동부 고객상담센터(대표전화 1350) 또는 전국 고용평등상담실에서 할 수 있다.

 

성희롱 피해 신고가 접수된 뒤 법 위반이 확인될 경우에는 시정지시를 내리고, 이에 불응할 경우에는 사법처리 또는 과태료 처분을 하게 된다.

 

 

 

 

 

 

 

 

aaaa.jpg

 

aaaaa.jp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528 평창당했습나다. file 유자김치 2017.11.15 126 0
» 직장 성희롱 부실조치 사업주, 징역형까지 가능… file qkqkqk 2017.11.14 36 0
1526 하정우 "김향기 '김냄새'라 부른 것 공식 사과" file 누룽지 2017.11.14 134 0
1525 '문성근 합성사진' 국정원 직원 "상부 지시였다" 울음 file 누룽지 2017.11.14 111 0
1524 초등학생 강간 여교사 10년간 신상공개.jpg file 누룽지 2017.11.14 224 1
1523 '빅뱅' 대성 강남 도산대로변 310억대 빌딩 구입 file 누룽지 2017.11.14 166 0
1522 이집트 여자 도입이 시급하다 file 누룽지 2017.11.14 187 0
1521 최순실 2심에서 징역3년형 판결 file 바보온달 2017.11.14 114 0
1520 초교생과 성관계 여교사 징역 5년 file 바보온달 2017.11.14 106 0
1519 BBQ 회장의 갑질 클라스 file 바보온달 2017.11.14 123 0
1518 최진실 딸 최준희 근황 .jpg file 바보온달 2017.11.14 235 0
1517 보수 기독교계, 정부 간담회서 "종교인 과세 2년 늦춰라" 주장 file 하와이 2017.11.14 55 0
1516 버스운전기사의 흔한 배려.jpg file 하와이 2017.11.14 132 0
1515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근황 .jpg file 하와이 2017.11.14 77 0
1514 이국종 교수, JSA 귀순 병사 생명에는 지장 없어.. file 하와이 2017.11.14 86 0
1513 금융당국 "비트코인 투자 손실은 투자자 본인 책임" file wind 2017.11.14 77 0
1512 "뚱뚱해서 바지 벗길 수 없어".... 강간 인정 남성 '무죄'.jpg file wind 2017.11.14 234 1
1511 동창생에게 술먹인 뒤 집단 성폭행한 10대 6명 file wind 2017.11.14 161 0
1510 이병기 전 국정원장 긴급체포! file wind 2017.11.14 61 0
1509 차가웠던 中 인사 마음 녹인 文대통령 한 마디 file wind 2017.11.14 157 1
1508 9급 공무원 시험에서 사회, 수학, 과학 퇴출 추진 file 유자김치 2017.11.14 72 0
1507 성관계에 적극적인 사람이 돈도 많이번다 file 유자김치 2017.11.14 165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8 Next
/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