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9 추천 수 0 댓글 0

 

 

자유한국당 박대출 : MBC 김장겸 사장 내쫓을 겁니까! 최근에 MBC나 KBS에서 불공정 보도하는 거 보신 적 있습니까?

 

이낙연 국무총리 : 잘 안 봐서 모릅니다. 꽤 오래 전부터 좀 더 공정한 채널을 보고 있습니다.

 

자유한국당 박대출 : ...........

 

자유한국당 김성태 : 김대중 정부 햇볕정책, 노무현 정부 동북아균형자론이 얻은 게 뭡니까? 핵과 미사일입니까?

 

이낙연 국무총리 : 지난 9년동안 햇볕정책이나 균형자론을 폐기한 정부가 있었습니다. 그걸 건너뛰고 이런 질문을 받는 게 뜻밖입니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 ....................

 

자유한국당 김성태 : 이미 한미 동맹관계는 금이 갈대로 갔습니다. 오죽하면 트럼프 대통령이 아베 총리와 통화하면서 한국이 대북대화 구걸하는 거지같다는 그런 기사가 나왔겠습니까? 결국 왕따 신세만 자처한 거 아닙니까? (오보로 밝혀진 걸 떠드는 클래스)

 

이낙연 국무총리 : 김성태 의원님이 한국 대통령보다 일본 총리를 더 신뢰하고 있다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 .....................

 

자유한국당 김성태 : 대통령이 무슨 산타 할배입니까? 이런 식으로 포퓰리즘을 해선 안된다는 거 명심하십시오! 문재인 정권이야말로 최순실 국정농단의 가장 큰 수혜자입니다!

 

이낙연 국무총리 : 최순실 국정농단의 큰 짐을 떠안은 것을 저희들로선 불행으로 생각합니다. 어떻게 수혜자일 수 있겠습니까?

 

자유한국당 김성태 : .....................

 

자유한국당 함진규 : 문재인 정부가 대화제의를 주장하고 계십니다. 그런데 "남조선은 대화자격 없어. 핵은 우리와 미국 사이의 문제." 이게 북한의 입장입니다.

 

이낙연 국무총리 : 오히려 되묻고 싶습니다. 미국에서 대화를 거론하는데, 미국이 대화를 말하면 전략이라 하고 한국이 대화를 말하면 구걸이라 하는 기준은 무엇입니까?

 

자유한국당 함진규 : 총리님의 인식이 잘못됐습니다. 미국은 당사자가 아닙니다. 우리가 직접적인 안보 위협을 받고 있지!

 

이낙연 국무총리 : 북한이 통미봉남 목표를 갖고 있던 것은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닙니다.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지 4개월인데, 4개월 사이에 갑자기 저런 목표가 생겼다고 보진 않습니다.

 

자유한국당 함진규 : .......................

 

바른정당 김무성 : 총리께서는 지급 수십조씩 퍼붓고있는 복지 예산을 늘릴 때라고 보십니까 안보 예산을 늘릴 때라고 생각하십니까?

 

이낙연 국무총리 : 안보예산도 필요한 건 늘려야 되겠죠. 근데 복지예산 늘어난 것은, 대부분 지난 대선때 모든 정당들이 공통으로 공약된 사항들이 먼저 이행되고 있는 것입니다.

 

바른정당 김무성 : 예..... 총리 들어가십시오

 

국민의당 이태규 : 정부주요정책 추진을 위해 사전에 야당에게 먼저 제안하거나 의견을 구한 적 있습니까? 이 정부가 얘기한 '협치'의 실현은 기만에 가깝습니다!

 

이낙연 국무총리 : 협치의 틀을 만들기 위해서 여야정 협의체를 제시했는데, 국회가 주도하겠다고해서 국회에 넘겼습니다. 그런데 정당간 합의가 안돼서 그것도 구성이 되고 있지 않습니다.

 

국민의당 이태규 : .......국회의 틀을 말씀하시기 이전에 먼저 야당 대표와 의원들을 만나서 정부의 정책을 설명하고 협력을 구하는게 기본 자세죠!

 

이낙연 국무총리 : 옳은 말씀입니다. 근데 잘 아실 겁니다. 제가 대화하고 싶고 모시고 싶어 초대해도 번번히 무산됐습니다.

 

국민의당 이태규 : ...................

 

국민의당 황주홍 : 한국은 삼권분립 국가가 아닙니다. 한국은 의심의 여지가 없는 제왕적 대통령 1인제 국가입니다.

 

이낙연 국무총리 : 삼권분립이 무의미하다고 말씀하셨는데.. 조금 전에 우리는 삼권분립을 체험하지 않았습니까?

 

국민의당 황주홍 : ...?

 

이낙연 국무총리 : 대통령이 지명한 헌재소장 후보자가 인준 받지 못한 사태가 바로 있었잖습니까? 삼권분립은 살아있습니다.

 

국민의당 황주홍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268 청와대 소통 구조 자랑 3 file 닉넴사라짐 2017.09.13 102 0
267 사소하지만 지켜야 할 것 file 닉넴사라짐 2017.09.13 125 0
266 '어린이집 교사가 아동 가슴 깨물어...' 2 file Benjamin 2017.09.13 124 0
265 류현진♥배지현 아나, 열애 중…"결혼 전제" file Kellan 2017.09.13 278 0
264 "엄마는 정말 내릴 수 없었나"…240번 버스 타보니 마르시아 2017.09.13 262 0
263 로또 숨겨둔 아버지 1 file 마르시아 2017.09.13 517 2
262 40번 건대입구 버스 CCTV 공개 3 마르시아 2017.09.13 145 0
261 9년간의 고시원 탈출기 2 file Rachel 2017.09.13 277 2
260 성추행 하는 교수 file 유자김치 2017.09.13 346 0
259 정청래전의원 트윗 file 유자김치 2017.09.13 107 0
» 이낙연 국무총리 시원한 드립들 유자김치 2017.09.13 119 0
257 CCTV 결과 16초간 개방후 문닫음, 도로진입정차 어려움, 어머니측 CCTV 공개 반대 file 유자김치 2017.09.13 127 0
256 버스기사 사태 일으킨 장본인 file 유자김치 2017.09.13 334 2
255 삼성, 속도 7배 높인 ‘Z-SSD’생산 초읽기 file 토스인생 2017.09.12 221 0
254 결별 알린 여친 화장실로 끌고 가 성폭행한 10대 남성 2 file Walter 2017.09.12 507 0
253 서울시 "240번 버스 처벌조항 없다." 4 file Walter 2017.09.12 109 0
252 MB 정부 블랙리스트 발각 file Walter 2017.09.12 163 0
251 울산 중학생 자살, 학교폭력 때문 1 file Walter 2017.09.12 125 0
250 아빠도 육아휴직 하라면서... file 올리버 2017.09.12 79 0
249 박원순 제압 문건 1 file 올리버 2017.09.12 153 0
248 위기의 가카 1 file 올리버 2017.09.12 77 0
247 한국의 YOLO와 대조적인 일본 트렌드 2 file 올리버 2017.09.12 104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