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a1.png

 

<앵커>

2012년 대선 당시 국군사이버사령부의 정치 댓글 공작에 대해 곧 재조사가 시작됩니다. 그런데 군의 최초 수사 때 조직적인 증거 인멸이 있었다는 증언이 나왔습니다. 청와대와 국방부 수뇌부 같은 윗선까지 수사가 미치지 못했던 한 이유가 된 거로 보입니다.

보도에 박하정 기자입니다.

<기자>

2013년 사이버사의 정치 개입 의혹이 불거지고 국방부가 조사에 착수하자 곧바로 증거 인멸이 시작됐습니다.

댓글 부대인 심리전단의 당시 총괄계획과장 김기현 씨의 증언입니다.

[김기현/前 사이버사 심리전단 총괄계획과장 : 내가 보안 담당이기 때문에 내가 해야 하는데 내 허락 없이 각종 문서를 파쇄하고 예산 관련 서류를 싹 갈고.]

당시 심리전단의 이 모 단장은 팀장급 부대원들의 노트북 9대부터 저장 매체까지 일일이 지목하며 초기화를 지시했고 나흘 사이 노트북 60대와 서버가 초기화됐습니다.

부대원 일부가 문제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지만 단장은 "이거 밖으로 나가면 우리 다 죽는다"며 증거 인멸을 강행했습니다.

[그것(댓글 공작)이 입증되고 신문에 나가게 되면 정부의 정통성이 흔들리지 않습니까.]

이 전 단장이 기소돼 김기현 씨가 단장 직무를 대행해야 했는데, 갑자기 직위 해제됐다고 합니다.

[사령관 (선에서는) 안 돼요. 더 위에 있죠. (사령관 보다) 더 위에 있으니까 3시간 만에 (직위 해제가) 되는 거죠. 내가 심리전단장을 하게 되면 (증거를) 다 갖다 준다 이거야. 수사기관에다가.]

당시 국방부는 '증거 인멸 우려는 없다'며 피의자들을 불구속 상태에서 조사했고, 국방부 장관 등 윗선은 조사도 하지 않았습니다.

[최강욱/변호사 (군 수석검찰관 출신) : 방향과 내용에 관한 지시가 없이는 그런 식의 노골적인 댓글들이 절대로 생산될 수 없다. 사이버 사령관은 명백히 국방부 직할부대의 장으로서 국방부 장관에게 보고하도록 돼 있습니다.]

사이버사 댓글 공작에 청와대와 국방부 수뇌부, 국정원이 어떻게 관련됐는지에 대한 재조사는 사라진 물증과 관련자 증언을 얼마나 확보하느냐에 달린 것으로 보입니다.

http://v.media.daum.net/v/20170906204506263?f=m&rcmd=rn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80 표창원 경찰청 방문 결과 file 패트릭 2017.09.08 8 0
179 2017 세계 인구 순위 file 패트릭 2017.09.08 5 0
178 알몸으로 진격하는 남성… file Benjamin 2017.09.08 9 0
177 폭행 후 부은 손을 '불주먹'이라며 SNS에 올린 은평 여중생 폭행 가해자 file Benjamin 2017.09.08 11 0
176 부산 여중생 폭행 피해자 모욕한 페북 유저 불구속 입건 file Benjamin 2017.09.08 6 0
175 여성부장관... 부산여중생 폭행사건에 대해... file 닉넴사라짐 2017.09.08 4 0
174 “청소년이니까 용서해줘라” 부산 여중생 사건 검사가 합의 권유 file 닉넴사라짐 2017.09.08 3 0
173 부산 여중생 폭행 가해자들 "알몸 만들어 폭행하려 했다" file 닉넴사라짐 2017.09.08 4 0
172 사드 반대 집회 참가자 file 너랑나랑 2017.09.07 7 0
171 MBC 기자의 팩트 폭력 file 너랑나랑 2017.09.07 6 0
170 전국 각지에서 봇물 터지듯 file 너랑나랑 2017.09.07 11 0
169 전공별 남녀 비율 file 너랑나랑 2017.09.07 1 0
168 푸틴 선물이 마음에 든 대통령 file 너랑나랑 2017.09.07 7 0
167 여성가족부 장관 " 여중생 폭행 가해자 자활 돕겠다" file Emily 2017.09.07 1 0
166 검찰 "부산 여중생 폭행 동영상 유포, 명예훼손죄" file 씹쑝쌩낑 2017.09.07 4 0
165 스타 프로게이머 염xx 인성 수준... file 씹쑝쌩낑 2017.09.07 13 0
164 “같이 자야 병 고쳐진다" 정신장애 여성 성폭행한 60대... file 호두깍기인형 2017.09.07 9 0
163 부산 가해자 집에 오물투척 쇄도 file 호두깍기인형 2017.09.07 11 0
» "이거 나가면 다 죽어"..국방부 조사 착수에 사라진 물증 file 호두깍기인형 2017.09.07 8 0
161 충남 아산서도 10대 집단폭행..여중생 1시간 넘게 감금하고 때려.. file 흥냥이 2017.09.06 3 0
160 부산 여중생사건 축소하려고 했던 경찰 file 흥냥이 2017.09.06 1 0
159 전교조 '동성애 교육' 시키겠다 file amanda 2017.09.06 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22 Next
/ 22